default_top_notch

계룡서 2018 충남건축공공디자인문화제 개최

기사승인 2018.10.10  16:08:28

공유
default_news_ad1

- 11∼14일, 계룡문화예술의전당서…미래지향적 충남건축·디자인산업 선보여

   
 

충남도 건축 문화의 현재와 미래를 살펴볼 수 있는 ‘2018 충남건축·공공디자인문화제’가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계룡문화예술의전당에서 베풀어진다.

예로부터 풍수지리상 대길지로 알려진 계룡시에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충남도와 계룡시가 주최하고 2018 충남건축·공공디자인문화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며 ‘맥(脈)’을 주제로 자연과 건축, 자연과 공공디자인, 자연과 인간 사이를 잇는 관계와 소통에 중점이 두어졌다.

행사 첫날인 11일 오후 3시 개막식에서는 개막선언과 함께 2018 충남공공디자인전과 충남건축문화대전 시상식이 진행된다.

올해 공공디자인전 및 건축문화대전은 충남 분야와 함께 계룡시 분야의 출품테마를 추가로 공모 받아 그 의미를 더했다.

공공디자인전 계룡시 분야에는 계룡시 괴목정 공원과 계룡IC톨게이트 디자인 개선안을 공모했고 건축문화대전은 계룡복합터미널조성과 계룡국민체육센터 건립을 출품테마로 했다.

공모 작품은 행사 기간 내내 상시 전시된다.

행사는 건축문화제 세미나, 도시디자인 탐사발표 등 학술세미나와 가가호호 프로젝트, 찾아가는 박물관, 나만의 인장디자인체험, 유리공예체험, 조아저씨 창의체험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특히 3D프린터, 주택 VR체험 프로그램 운영으로 4차 산업기술을 접목해 건축에 대한 도민의 이해를 높이고 미래지향적인 충남건축·디자인산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전문 건축사, 교수 등의 작품 전시, 우수공공시설물 디자인 인증 제품, 국제공공디자이너 작품, 재난 안전디자인 영상관 등 전시프로그램도 진행,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최홍묵 계룡시장은 “창의적이고 유능한 건축인과 디자이너들의 작품으로 채워지는 이번 건축문화제는 계룡과 충남의 새로운 미래를 보여줄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조명서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