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주방 화재용 K급 소화기 비치를’

기사승인 2019.01.09  16:11:40

공유
default_news_ad1

- 계룡소방서, 다중이용업소‧호텔 등 대상 홍보

   
 

계룡소방서는 관내 음식점과 다중이용업소, 호텔 등을 대상으로 주방에 1개 이상의 K급 소화기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줄 것을 당부하고 나섰다.

9일 소방서에 따르면 Kitchen(주방)의 앞 글자에서 명칭을 따온 ‘K급 소화기’는 식용유 등으로 인한 화재 발생 시 식용유 온도를 낮추고 산소 공급을 차단하는 등 주방 화재 진화에 적합하도록 만들어진 소화기다.

특히 식용유 등을 많이 사용하는 주방에서 화재가 발생했을 때 물을 뿌리면 불이 급격히 확대되며 식용유는 끓는점이 발화점보다 높아 불꽃을 제거해도 다시 불이 붙을 가능성이 높다는 게 소방 당국의 설명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주방에서 식용유로 인한 화재 발생 시 일반 분말소화기로는 진화가 어렵다”며 “주방 화재 적응성을 높인 K급 소화기는 기름 표면에 비누처럼 막을 형성해 화염을 차단하고 식용유 온도를 빠르게 낮춰 재 발화를 막는 역할을 하므로 반드시 K급 소화기를 비치해줄 것”을 당부했다.

/권민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