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올해 산림자원 육성 등 60개 사업에 1,894억 투입

기사승인 2019.02.08  16:11:08

공유
default_news_ad1

- 충남도, 산림관계관 회의 열어…밀원수 식재 등 숲 가꾸기 비전 제시

   
 

충남도는 8일 도청에서 ‘2019년 시‧군 산림관계관 회의’를 열고 산림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 방향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는 남궁영 행정부지사를 비롯해 박병희 농림축산국장, 도내 산림관계관 70명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요 업무계획 설명, 산림자원과 팀별 업무 협조, 당부사항, 건의 및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회의에서 도는 올해 산림자원 육성·관리(638억 원) 등 60개 사업 추진에 1,894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사업 내용은 △산불방지 등 산림 보호·관리 521억 원 △생활 밀착형 녹지 공간 확충 147억 원 △청정 임산물 이용 증진 등 364억 원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 224억 원 등이다.

도는 이와 별도로 밀원수 536㏊를 조성하고, 신규 일자리로 미이용 산림바이오매스 수집단과 고향 숲 지킴이 관리원 운영 등 총 24개 분야 2,460여 개의 산림 일자리도 마련한다.

특히 지자체 최초로 6∼10월 기간에도 산불 진화대 20명을 투입, 산불 예방활동을 강화한다.

회의 참가자들은 수요자 중심 맞춤형 산림 사업을 추진하고, 잘 사는 산촌 조성과 쾌적한 녹색 생활환경 조성으로 산림 복지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남궁영 행정부지사는 “도가 역점 추진하는 밀원수 단지 조성 및 산림 일자리 창출 등 중장기 임산업 발전 계획을 체계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며 “산불 예방 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서민 생활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산림 사업을 통한 녹색 일자리 창출에도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허성수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