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충남도, 상·하수도 개발·정비 4020억 원 투입…물 복지 실현

기사승인 2019.02.12  16:52:39

공유
default_news_ad1

- 도 상하수도관계관 회의 개최…상하수도 보급률향상 설명·토론

   
 

충남도가 올해 상수도 개발과 하수도 정비를 위해 4,020억 원을 투입, 안전하고 깨끗한 수질 공급에 총력을 기울인다.

충남도는 12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도 및 시군 상하수도 분야 관계관 회의를 열고, 올해 사업의 조기집행 및 내년도 국비확보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 상하수도 국비 보조사업 집행성과분석 결과를 공유하고, 상수도시설 확충관리, 공공하수처리시설 확충 등 올해 사업에 대한 추진계획 등을 점검했다.

도는 올해 상수도 분야에서 농어촌생활용수개발, 도서지역 식수원개발 등 3개 분야에 1,058억 원을 투입, 상수도 기반시설을 확충키로 했다.

노후정수장 정비,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등 6개 분야에서는 442억 원을 투입해 주민에게 안전하고 깨끗한 물을 공급할 계획이다.

하수도 분야에서는 하수관로정비, 공공하수처리시설 등 12개 분야에 2,520억 원을 투입, 적정한 하수처리로 공공수역의 수질보전 및 주민보건증진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도는 지난해 하수처리수 재이용사업을 선도적으로 추진, 가뭄극복을 위해 노력한 점과 환경부 일반수도 사업 운영관리 실태 점검 평가 최우수상 수상 사례를 공유했다.

반면 대규모 하처리수 재이용사업 등 신규 사업의 집행 실적이 다소 낮은 점에 대해선 아쉬운 점으로 꼽았다.

도는 올해 설계 및 행정절차 이행 기간단축으로 조기 집행률을 끌어올린다는 복안이다.

특히 보조금 집행실태에 따라 국비예산 편성 시 인센티브 및 페널티가 적용된다는 점을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진 토론에서 참석자들은 하수도 국가정책 추진방향과 이에 따른 대응방안수립, 사업추진 중 발생하는 문제점과 신속·정확한 업무처리 등에 대해 상호 의견을 교환했다.

문경주 도 기후환경국장은 “상수도 보급률 1% 향상을 위해서는 800억원이 소요되는 어려움이 있다”며 “상하수도 기반시설 확충으로 도민의 행복한 주거환경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상하수도 보급률 향상을 위해 신속한 예산집행과 내년 국비확보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허성수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