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새콤달콤 논산딸기축제 20일 개막 ‘팡파르’

기사승인 2019.03.18  17:23:11

공유
default_news_ad1

- 24일까지 5일간…‘상큼한 딸기 향에 실려오는 달콤한 만남’ 주제

   
지난해 자료사진

논산천 둔치 ‧ 관내 딸기밭 일원 등서‥5개 분야 90개 행사 펼쳐

24일까지 5일간…‘상큼한 딸기 향에 실려오는 달콤한 만남’ 주제

만물이 소생하는 봄을 맞아 2019 논산 딸기축제가 온 국민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2019 논산 딸기축제가 3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상큼한 딸기 향에 실려 오는 달콤한 만남’을 주제로 논산천 둔치와 관내 딸기밭 일원에서 펼쳐진다.

올해 축제는 개막식 등 공식문화행사, 딸기와 예술의 만남 등 홍보행사, 청정딸기 수확 체험 등 체험행사, 부대행사 등 5개 분야 90종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해마다 봄철이면 딸기의 고장 논산에서 열리는 이 축제는 세계 최고의 논산청정딸기를 알리는 행사로, 딸기를 이용한 다채로운 행사와 프로그램으로 논산은 물론 충남도의 대표축제로 인정받고 있다.

특히, 올해는 딸기 본연의 맛을 살리기 위해 개최 시기를 2주 앞당겨, 방문객들에게 고품질의 딸기 선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20일 오후 6시부터 개최되는 개막식에서는 주한 외교사절 21개국 59명을 초청, 친환경고품질 논산딸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장이 열리며 , 개막 축하공연에는 오마이걸, 김완선, 진성, 윤수현 등이 출연해 축제의 흥을 한껏 올릴 예정이다.

주요 행사로 ▲20일 육군훈련소 군악대연주회, 논산딸기축제 현장 즉흥가요제 ▲21일 스테이지 마술공연, 어린이 무용공연, ▲22일 어린이뮤지컬, 딸기 사생대회 등이 준비돼 있다.

주말이 시작되는 ▲23일에는 전국청소년댄스경연대회, 청소년 트로트가요제 ▲24일 딸기 K-POP게릴라 공연, 논산딸기축제 버스킹, 폐막 공연 등이 축제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보는 재미와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딸기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체험으로는 딸기케이크 만들기, 딸기잼 만들기, 웰빙 딸기음식 체험, 딸기 떡 길게 뽑기 등이 준비되어 있으며, 특히 아빠와 함께하는 딸기요리 경연대회는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 행사로 손꼽히고 있다.

또한, 이번 축제에는 주한 외교사절 및 대사관 관계자는 물론 최근 싱가포르, 홍콩, 동남아 등에서 ‘한류 열풍’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논산 딸기의 위상을 제고하고 향후 해외 수출 확대를 위해 해외 바이어를 초청, 국제적으로 논산딸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논산딸기축제는 충남 대표축제로 자리 잡으며, ‘딸기하면 논산, 논산하면 딸기’라는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어냈다”며 “딸기축제가 전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는 명품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