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김종민 의원, 정보화마을 법제화 토론회 열어

기사승인 2019.05.22  17:39:58

공유
default_news_ad1

- 정보화마을사업 추진 20년 맞아…명확한 법적 근거 마련 입법화 추진

   
김종민 의원(논산·계룡·금산)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논산·계룡·금산)은 21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사단법인 정보화마을중앙협의회와 민주평화당 정인화 의원과 공동으로 ‘정보화마을 법제화를 위한 토론회’를 마련했다.

지난 2001년 시작돼 내년이면 20년을 맞는 정보화마을사업은 정보화로부터 소외된 지역에 인터넷 이용환경을 구축함으로써 지역·계층 간 정보 격차를 해소하는 데 크게 기여해왔다. 그러나 아직까지 정보화마을의 조성 및 육성에 대한 명확한 법적 근거가 마련되지 않아 최근 10년 간 국비지원이 78억 원 이상 감소하는 등 해당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상황이다.

이에 김종민 의원이 대표 발의한 ‘정보화마을의 조성 및 육성에 관한 법률안’을 중심으로 정보화마을에 관한 체계적 입법화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정보화마을사업의 현황과 당면 과제를 폭넓게 논의하기 위하여 토론회가 개최됐다.

김종민 의원은 축사를 통해 “20년 동안 정보화 인프라 구축에 기여해왔던 정보화마을사업을 4차 산업혁명시대에 맞춰 새롭게 정비할 필요가 있다”며 “모든 국민이 첨단 지식과 기술로부터 소외당하지 않고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드는 데 정보화마을사업이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정보화마을사업 법제화의 의의를 강조했다.

이어진 본 행사에서는 남기범 성결대 교수가 토론의 좌장을 맡은 가운데, 이삼열 연세대 교수의 ‘정보화마을 현황 및 발전방안’, 이경환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의 ‘4차산업혁명과 농산업’, 정명곤 KT상무의 ‘ICT를 활용한 정보화마을 성공사례’, 김충식 정보화마을 중앙협회 회장의 ‘정보화마을 법제화의 필요성’ 등 네 부분에 걸친 주제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한편 이날 토론회장에는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의원과 자유한국당 최교일 의원, 민주평화당 조배숙 의원 등 국회의원과 전국정보화마을 운영위원장 등 정보화마을 관계자, 정보화마을 주민, 관계 공무원 등 400여 명이 참석, 정보화마을사업의 지속적 발전을 위한 노력을 다짐했다.

/정운대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