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대전 혁신도시 지정 및 공공기관 유치 박차

기사승인 2019.06.11  12:11:03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시, 혁신도시 지정 추진단(T/F) 구성 후, 첫 회의 개최

대전시가 혁신도시 지정과 수도권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시 차원에서의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시는 11일 10층 다목적실에서 ‘혁신도시 추진단(단장 : 정윤기 행정부시장)’을 구성하고 전 실국장과 시 정무라인이 참여하는 추진단 T/F 회의를 개최했다.

대전시 ‘혁신도시 추진단’은 혁신도시 지정과 함께 수도권 공공기관 유치 등에 관한 전반적인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활동을 구체화하기 위해 추진단을 ‘총괄운영반(혁신도시 지정)’, ‘공공기관 유치반’, ‘대외협력반’으로 나눠 각각의 실국이 역할을 갖고 책임 있게 움직이기로 했다.

혁신도시 지정과 관련해서는 충청권과의 공조와 대내외 협력체계를 구축하며, 혁신도시 지정의 필요성을 전략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수도권의 공공기관을 유치하기 위해서는 대전의 특성에 맞는 기관을 선별해 전 실국이 해당 기관을 사전 접촉해 대전의 장점을 설명하고 대전으로의 이전을 설득하기로 했다.

대외협력과 관련해서는 혁신도시 지정에 중앙 정치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인식하에 정무적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움직일 예정이다.

정윤기 행정부시장은 “대전시의 최대 현안업무인 혁신도시 지정과 공공기관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는 가운데, 시 전체가 책임감을 갖고 전략적·체계적으로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시 차원에서의 움직임과 함께 지역 정치권, 시민단체 등이 참여하는 범시민 추진방안도 마련해 대전의 모든 역량을 집결해 강력히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명서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