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건양대병원 급성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1등급 기록

기사승인 2019.06.13  14:30:15

공유
default_news_ad1

-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tj 드러나

   
 

건양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급성중이염 질환에 대한 항생제 오남용과 내성균 증가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실시된 이번 평가는 2018년 1월부터 12월까지 만 15세 미만 유소아 급성중이염 환자를 대상으로 시행됐다.

건양대병원은 항생제 처방률 전체 평균인 81.75%보다 현저히 낮은 22.63%의 처방률을 보여 항생제 투여 관리가 적절하게 이루어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은 “항생제 처방에 관한 적정진료 방안에 대해 여러 차례 토의를 거치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한 결과,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앞으로도 병원을 찾는 환자들에게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