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이케아코리아 존 프라우펠더(총괄매니저), 계룡시 방문

기사승인 2019.06.18  15:35:00

공유
default_news_ad1

- 동반진출업체 선정 등 이케아 계룡점 사업 진행상황 및 향후 추진계획 등 논의

   
 

이케아코리아 부동산개발부 총괄매니저 존 프라우엔펠더(Jon Frauenfelder)와 김종민 부장 등 이케아코리아 임원진이 18일 계룡시청을 방문, 최홍묵 시장과 이케아 계룡점에 대한 사업 진행상황 및 향후 추진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이케아코리아는 지난 2016년 10월 13일 계룡시 두마면 농소리 일원 계룡대실지구 내 유통시설용지에 이케아 광명점(1호점), 고양점(2호점) 등과 같이 대형유통업체와 동반 진출을 조건으로 이케아 스웨덴 본사의 승인을 받아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토지매매계약을 체결했다.

이케아코리아는 그동안 계룡점과 함께 개점할 국·내외 대형 유통업체(사업 파트너)를 선정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많은 노력을 해왔고, 현재 동반진출업체(사업 파트너)를 선정하고 복합 쇼핑몰 설계 등 세부적인 사업계획을 수립 중에 있다.

향후 구체적인 사업계획이 확정되면 내년쯤 스웨덴 본사에 투자승인을 받아 사업에 착수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부동산개발부 총괄매니저 존 프라우엔펠더는 밝혔다.

   
 

또한 이케아코리아는 계룡점 사업을 위해 내·외부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협의 단계를 거치며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고, 대한민국 중부지역에 더 많은 고객들을 만나기 위해 이케아 계룡점을 성공적으로 개점하고자 앞으로도 계룡시와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해 나갈 것임을 약속했다.

최홍묵 시장은 “이케아 계룡점이 중부권 대표 랜드마크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성공적인 개점을 위한 적극적인 행정지원과 지역 상생발전 방안 구상, 주변 기반시설 정비, 광역 교통망 등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이케아 계룡점의 조속한 사업 추진을 요청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