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계룡시의회, 울진서 태풍피해복구 봉사활동

기사승인 2019.10.18  17:12:46

공유
default_news_ad1

- 침수가옥‧농경지 응급복구 지원…울진군에 피해성금도 전달

   
 

계룡시의회는 지난 16일 태풍 ‘미탁’ 피해지역인 경북 울진군을 찾아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계룡시의원과 의회사무과 직원 등 15명은 태풍 미탁으로 가옥이 침수된 울진 관내 피해 가구를 찾아 가구 및 가전제품, 가재도구 등을 세척하고 집 안으로 밀려든 토사와 잔해물, 농경지로 흘러든 부서진 건축 자재 등의 제거와 비닐하우스 정비 등 응급복구 작업을 펼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의원들은 “태풍 피해를 본 현장에 직접 와 보니 너무 아타깝다”며 “실의에 빠진 수재민들이 하루빨리 다시 일어나 정상적인 일상으로 복귀하길 기원한다”며 격려도 아끼지 않았다.

한편, 계룡시의회는 이날 울진군에 피해성금을 전달하고 빠른 복구를 기원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