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자연재해 저감 종합계획 공청회’ 개최

기사승인 2020.01.23  15:56:52

공유
default_news_ad1

- 계룡시, 29일 시청 대회의실서…자연재해 대책 재수립 위한 주민의견 수렴

   
 

계룡시는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자연재해 저감 종합계획’ 재수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한다.

23일 시에 따르면 자연재해 저감 종합계획(이하 종합계획)은 자연재해로부터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위험도 분석 및 평가를 기초로 피해 예방 또는 저감하는 중·장기적인 지역방재 정책 방향을 담은 계획으로 10년마다 재수립하도록 돼 있다.

이에 시는 2030년을 목표로 시 전역을 대상으로 하천, 내수, 사면, 토사, 바람, 대설, 가뭄 등 8개 유형의 자연재난에 대비, 최근 주변 여건을 고려한 실효성 있는 대책을 수립했다.

이번 공청회는 법령에 따라 종합계획에 대한 지역주민 및 관계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로, 시는 공청회에서 나온 주민들의 의견을 종합계획에 반영하고 충남도 및 행정안전부의 승인을 거쳐 확정 고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기상이변 등 각종 자연재해 발생이 빈번해짐에 따라 우리 지역 실정에 맞는 방재정책 마련이 중요해졌다”며 “이번 공청회는 자연재해로부터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정책방향을 토의하고 검토하는 중요한 자리인 만큼 많은 지역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