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시민 만족도↑

기사승인 2020.01.29  16:14:06

공유
default_news_ad1

- 논산시, 저소득층 대상 생활민원처리 서비스 앞장

   
 

논산시가 독거노인, 거동불편 장애인, 취약계층 등 관내 사회적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펼치고 있는 생활민원처리 서비스가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공동체 만들기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29일 시에 따르면 이 서비스 제공 대상은 기초수급자, 차상위, 저소득 노인 등 사회취약계층으로 전기, 가스, 보일러, 도배·장판, 방충망 등 생활민원 처리는 물론 안전 및 위생상 긴급 수리가 요구되는 부분에까지 지원 가능하다.

시는 생활과 직결되는 불편 사항을 신속 처리해 주민 편의 및 복지 증진을 도모함은 물론 복지도우미,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 등 인적 자원을 활용한 현장 파악을 통해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저소득층에 대한 접근성이 높은 통·리반장, 음료배달원, 복지도우미, 수도검침원 등과 함께 촘촘한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해 저소득층에게 빈틈없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1억 2,0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총 150건의 도배·장판, 지붕수리, 싱크대 수리 등의 혜택을 주었으며, 올해는 주민들의 복지체감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총 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보다 많은 취약계층에게 혜택을 줄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복지담당공무원과 지역사회 내 다양한 인적 안전망을 활용해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발굴에 앞장서겠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복지 만족도 향상을 위해 힘을 기울이는 등 소외계층에게 희망을 주고 모두가 더불어 잘사는 동고동락 논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