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RFID 음식물 종량기 임대설치 시범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02.18  16:14:25

공유
default_news_ad1

- 계룡시, 공동주택 대상 종량기 지원…음식물쓰레기 감소 ‧ 주거환경 개선 기대

   
 

계룡시는 음식물쓰레기 발생 억제 및 주거환경 개선 등을 위해 올해 처음 RFID 음식물 종량기 임대설치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18일 시에 따르면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 음식물 종량기(이하 종량기)는 세대별 카드를 기기에 인식한 뒤 음식물쓰레기를 배출하면 무게를 자동 계량해 각 세대가 버린 만큼의 비용을 부과하는 방식이다.

시는 올해 관내 60가구 이상의 공동주택단지를 대상으로 종량기 30대를 임대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며, 오는 3월 17일까지 사업 대상자를 모집한다.

사업 참여 희망 공동주택은 시 홈페이지를 참고해 신청서 및 입주자 동의서 등 구비서류를 갖춰 환경위생과를 방문 또는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선정된 공동주택은 종량기 설치 후 5년간 운영해야 하며, 기기 임대료 및 유지 보수비 등은 시에서 전액 지원한다. 다만 종량기 전기료(1대당 약 500∼600원)는 공동주택이 부담한다.

시는 이번 시범사업으로 음식물쓰레기 배출 방법이 단지별 종량제에서 세대별 종량제 방식으로 변경됨에 따라 폐기물 처리비용 부담 등으로 시민들의 음식물 쓰레기 줄이기에 대한 의식 개선 및 배출량 감소에 긍정적인 효과를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환경오염문제를 해소하고 깨끗한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시행하는 RFID음식물 종량기 임대 설치 시범사업의 성공과 안정적인 제도 정착을 위해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