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계룡시, 종합사회복지관 개관 연기

기사승인 2020.03.25  16:13:50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

   
계룡시종합사회복지관 전경

계룡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발맞춰 당초 4월 1일 로 예정된 계룡시종합사회복지관 개관을 잠정 연기한다고 25일 밝혔다.

시의 이 같은 개관 연기 결정은 장애인, 아동, 청소년, 여성, 다문화가족 등 다양한 계층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종합사회복지관) 경우 감염병 노출 시 지역사회 감염 확산 위험이 크다는 판단에 따른 조치다.

시는 그러나 종합사회복지관 개관 연기 기간 동안 복지 욕구 충족을 위한 계층별 프로그램 수립, 직원 역량교육 등 질 높은 복지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고 손세정세 비치, 시설 소독 등 철저한 방역관리로 개관 준비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양수옥 종합사회복지관장은 “시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개관이 미뤄진 만큼, 더욱 다양하고 알찬 복지프로그램 개발에 힘을 기울여 용자들에게 최고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