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논산시, 생명존중 풍토조성 ‘앞장’

기사승인 2020.05.22  15:47:44

공유
default_news_ad1

- 올해 가야곡‧광석면 각 5개 마을에 ‘농약안전보관함’ 306개 보급

   
 

논산시가 농약 자살 사고 예방을 통한 생명 존중 풍토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22일 시에 따르면 올해에도 자살사고 예방을 위해 일선 읍‧면에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사업을 펴기로 했다.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사업은 농촌에서 일어날 수 있는 충동적인 농약음독 자살을 예방하기 위해 잠금 장치가 있는 농약안전보관함에 농약을 보관하고, 모니터링 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2018년부터 지난해까지 관내 읍·면지역 총 527개 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사업을 펴왔으며, 올해는 이달 20일 가야곡면 5개 마을과 광석면 5개 마을 등에 농약안전보관함 306개를 보급했다.

시는 농약안전보관함 적정 사용 여부를 꾸준히 모니터링 하고, 보급된 마을 주민을 대상으로 우울 선별검사 등의 주민정신 건강 평가 및 고위험군 등록 관리, 자살예방교육, 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이 농약 음독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농촌마을을 대상으로 정신건강 상담, 자살예방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