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올 현충일 추념 축소 진행’

기사승인 2020.05.28  15:29:28

공유
default_news_ad1

- 논산시, 코로나19 확산 방지 일환

논산시는 코로나19 여파에 따라 다음달 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행사를 축소 진행한다.

28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시민과 유족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추념식을 간소하게 진행키로 결정했다.

추념식은 전국 사이렌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시작으로 국민의례와 헌화, 분향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생활 속 거리두기 기본수칙에 따라 보훈단체장, 기관장 등 참석 대상을 최소화하고, 마스크 착용과 생활 속 거리두기를 유지할 계획이다.

또한 추념식에 참석하지 못하는 국가유공자 및 유족, 지역주민들을 위해 당일 오후 6시까지 위패실을 개방하고 헌화·분향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황명선 시장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행사 규모를 축소하지만, 이 땅의 자유와 민주주의를 지키고자 했던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과 애국정신은 우리 마음속에 더 크게 자리 잡을 것”이라며 “선열들의 희생정신이 우리사회에 고귀한 가치로 뿌리내리고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