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충청권,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로 다시 뭉친다!’

기사승인 2020.07.10  15:53:50

공유
default_news_ad1

- 10일 충청권 4개 시·도(대전·세종·충북·충남) 공동유치 협약 체결

   
 

충청권 4개 시·도(대전·세종·충북·충남)가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로 다시 뭉쳤다.

충청권 4개 시·도지사는 10일 오전 10시 15분 국회 본관에서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공동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서 4개 시·도지사는 충청권이 함께하는 대규모 국제대회 유치로 560만 충청인의 자긍심을 높이고 대한민국의 중심으로 도약하는 전기를 마련하기로 합의했다.

올해 초 충청권의 2030 아시안게임 유치가 무산됐으나, 체육 인프라 확충 등 지역 발전을 앞당기기 위해 대규모 국제대회 유치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데 공감대가 형성됐으며, 대한체육회도 적극적인 지원의사를 표명했다.

4개 시·도는 이날 업무협약을 통해 유치 의사를 국내외에 확고하게 알리는 한편, 협약 결과를 문화체육관광부에 공식 전달할 계획이다.

이로써 앞으로 있을 2027하계유니버시아드 유치경쟁에서 충청권은 한 발 앞서가게 됐다.

그동안 우리나라에서는 동·하계 올림픽과 아시안게임, 유니버시아드대회 등이 열렸으나 충청권에서는 개최된 바가 없어 지역민의 유치 열망이 커지고 있었다.

대전의 경우 대회 유치에 성공할 경우 서남부종합스포츠타운 조성 등 체육 인프라가 획기적으로 확충될 것으로 기대된다.

4개 시·도는 앞으로 대회 유치와 개최를 위한 계획을 수립하고, 우선 국내 개최지로 선정되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한편,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 개최지는 2021년말 국제대학스포츠연맹이 결정할 예정이다.

/김향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