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계룡시 모 시민단체 대표, 사기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해

기사승인 2020.07.15  17:24:13

공유
default_news_ad1
   
 

계룡지역 모 시민단체 대표 A씨가 사기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당했다.

계룡사랑시민연대(대표 오병효)는 지난 14일 계룡지역 모 시민단체 대표 A씨를 사기 등의 혐의로 대전지방검찰청 논산지청에 고발장을 접수했다고 15일 밝혔다.

계룡사랑시민연대 관계자는 A씨에 대한 사기혐의 등의 구체적인 고발 내용은 수사 사안으로 자세히 밝힐 수는 없으나, 사법당국의 철저한 수사를 통해 A대표의 이중적인 행태가 명명백백하게 드러날 것이라고 밝혔다.

오병효 계룡사랑시민연대 대표는 “지역사회를 위해 봉사하는 시민단체 대표는 예와 덕을 갖추고 시민 앞에 모범이 되어야 한다”며 “불법과 야합으로 시민 위에 군림하며 사익을 추구한다면 이런 대표가 이끄는 시민단체는 시민단체가 아니라 범죄단체로 오해 받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신이 몸담고 있는 시민단체 이사회에서 자신을 해임하자 해임을 의결한 이사들을 직권으로 해임한 후 새로운 이사들로 구성해 대표직을 계속 유지한 것은 공산당이 아니라면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부끄러운 시민단체의 민낯”이라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