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육군사관학교 논산 유치에 ‘우리도 한 몫’

기사승인 2020.07.30  16:36:18

공유
default_news_ad1

- 논산시의회, 30일 성명 통해 ‘육사 논산 유치 적극 지지’ 표명

   
 

논산시의회가 육군사관학교 논산 유치에 발 벗고 나섰다.

구본선 의장 등 논산시의회 의원들은 최근 정부가 주택공급 확대를 위해 태릉골프장을 공공임대주택 부지로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면서 육사 이전 문제가 수면 위로 떠오르고 있는 것과 관련, 30일 성명을 내고 ‘육군사관학교 논산 유치를 적극 지지한다’고 표명했다.

의원들은 이와 함께 “육사 논산지역 이전은 충남 서·남부지역의 성장 주도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국가 균형발전이라는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하다”며 “태릉골프장 택지 활용이 수도권 주택공급 차원에서 검토됐다면, 육사 이전은 국가균형발전 측면에서 검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논산에는 육군훈련소와 국방대, 항공학교 등이, 인근 계룡시에 육·해·공군본부, 대전시 에 자운대(3군 통합군사교육 및 훈련시설), 여산 육군부사관학교 등이 각각 위치해 군사 기능 연계 측면에서 논산이 육사 이전 최적 입지”라며 이를 강력히 지지한다”고 천명했다.

구본선 의장은 “사실상의 국방수도인 논산은 기존 군 교육·훈련기관과의 연계성을 비롯해 국방 경쟁력 강화 차원이나 입지적 여건 등 여러 면에서 볼 때 육사 이전 입지로 가장 적합하다”며, “육사 논산 이전에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