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엄사여성의용소방대, 코로나19 예방 앞장

기사승인 2020.09.15  16:53:14

공유
default_news_ad1

- 14일 향한·도곡마을회관, 버스정류장, 마을체육시설 등 소독 봉사활동 펴

   
 

계룡소방서 엄사면여성의용소방대원 20명은 14일 관내 향한리 마을회관 등에서 코로나19 지역감염 예방을 위한 방역활동을 폈다.

이날 방역활동은 코로나19 전국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연장되고 있는 데 따른 것으로 이들 대원은 관내(엄사면) 향한리·도곡리 마을회관을 비롯해 버스정류장, 각 마을 체육시설 등에 대한 소독작업을 벌이며 구슬땀을 흘렸다.

정해연 엄사면여성의용소방대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2.5단계에서 2단계로 하향 조정됐지만, 불특정 다수의 사람들이 많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의 경우 깜깜이 확진자가 발생할 수 있어 방역활동에 나서게 됐다”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방역활동에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