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논산시의회, 의원 국외여비 ‘전액 반납’

기사승인 2020.09.21  17:17:40

공유
default_news_ad1

- 구본선 의장, ‘코로나19 등 따른 시민 고통 분담 차원’ 피력

   
 

논산시의회가 올해 의원 국회여비 3,600만 원을 전액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논산시의회(의장 구본선)는 21일 의원 간담회를 열고 국가적 재난인 코로나19에 따른 시민과 고통을 분담하는 외에 올 여름 집중호우로 인한 지역 경제 위기 극복, 호우피해 복구 재원 마련 등의 차원에서 의원 국외여비 3,600만 원을 전액 반납하기로 결정했다.

구본선 논산시의회 의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며, “시민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적극적으로 의정활동을 펼쳐 옛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한편 시의회는 이날 간담회에서 제217회 임시회 및 제218회 제2차 정례회 일정을 정한 데 이어 행정사무감사특별위원회 및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구성 등의 안건을 협의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