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계룡시, 출산가정에 차량용 카시트 제공

기사승인 2021.01.22  16:02:40

공유
default_news_ad1

- 올해 모든 출산가정 대상…영유아 교통안전 확보 기여 기대

계룡시가 영유아 교통안전 확보를 위해 지원하는 카시트 지원 사업 대상자가 올해부터 모든 출산가정으로 확대된다.

22일 시에 따르면 그동안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계룡시인 두 자녀 이상 가정과 저소득 가정 출생 자녀에게만 지원됐던 교통 안전용품을 올해부터는 아버지 또는 어머니의 주민등록상 주소지는 충청남도, 신생아 주소지는 계룡시인 신생아 전체로 그 대상이 확대된다.

제공되는 카시트는 0∼7세까지 사용 가능하고 강화된 안전성이 증명된 제품으로, 별도 신청 절차 없이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3자 제공에 동의하면 2주일 이내 각 가정으로 배송될 예정이다.

교통사고 발생 시 카시트를 착용하지 않은 영유아는 착용한 경우보다 사망률이 3.6배나 높으며, 이의 예방을 위해 영유아가 차량에 탑승하는 경우 카시트 착용이 의무화되었지만 경제적 여건 등으로 카시트 용품 보급률은 여전히 저조한 상태다.

이번 교통 안전물품 지원 범위 확대로 교통사고 발생 시 영유아의 안전이 크게 확보될 전망이다.

아울러 시는 한국어린이안전재단과 계룡시 어린이 교통안전 확보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영유아 교통 안전용품 지원 및 시민 인식 개선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향후 어린이 교통 안전을 위한 합동 캠페인 실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어린이가 안전한 도시, 아이 키우기 좋은 계룡시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아이가 행복하고 안전한 계룡시를 만들기 위해 카시트 지원 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방침”이라며, “미래세대인 영유아들이 사고로부터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