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지역 화제∼∼ ‘논산 이야기!!’

기사승인 2021.01.27  16:05:11

공유
default_news_ad1

- 논산문화원 발행 ‘논산지역 기독문화’ 등 5개 책자 인기↑

   
 

논산문화원이 지난해 논산지역의 이야기를 담아 발간한 다양한 책이 코로나19로 우울감에 빠진 지역민들에게 소소한 재미를 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27일 논산문화원에 따르면 ‘논산학 총서 4’ 중 한 권인 ‘논산지역의 기독문화’는 논산지역 천주교 역사와 현황, 논산의 민족운동과 기독교 등 7개 목차로 구성돼 있으며, 전문가가 직접 집필과 교열·교정에 참여함으로써 높은 완성도를 보여 주고 있다.

2년에 걸친 노력 끝에 완성된 ‘논산마을이야기’ 1편 ‘정답고 아름답게 사는 사람들’은 마을 주민들이 전하는 15개 마을의 인문과 자연경관, 지명 및 마을고유 문화 등의 이야기를 생생하게 담았다.

‘논산문예 28집’ 중 ‘사랑’은 ‘제35회 논산 학생 그림 및 글짓기 공모전’에서 수상한 우수작을 모은 것으로, 학생들이 글을 통해 전하는 따뜻하고 감동적인 이야기는 물론 학생들의 멋진 그림 솜씨를 엿볼 수 있다.

또한, 논산 지역과 지역민들의 소식을 담은 계간지 ‘논산문화’와 권선옥 문화원장의 시집 ‘허물을 벗다’ 역시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권선옥 문화원장은 “논산문화원은 다양한 책자 발간을 통해 소중한 지역 문화를 보존·전승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계속해서 미래 세대를 위한 기록을 남기는 것은 물론 이를 통해 새로운 지혜를 얻는 소중한 자료가 될 수 있도록 정성을 다하겠다”고 했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