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계룡시, 2022년시책구상보고회…‘명품도시’로 도약

기사승인 2021.09.17  10:52:00

공유
default_news_ad1

- 뉴딜정책 신규 공모사업 등 주변 환경 변화 대응에 촛점

   
 

계룡시는 16일 시청 상황실에서 최홍묵 시장을 비롯한 정책자문위원장, 간부공무원 및 주요 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민선 5기를 마무리 하고 민선 6기를 준비하기 위한 ‘2022년 시책구상 보고회’를 개최했다.

시는 한국판 뉴딜, 충남형 뉴딜 등 국‧도정에 부합하면서 우리시 여건에 맞는 신규사업, 코로나19 이후 생활문화 및 사회환경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주민체감형 시책 등 다양한 시책을 구상하고, 정책자문단의 사전자문을 거쳐 총 107건의 시책을 발굴했다.

주요시책 및 추진 사업으로는 △충청권 국방클러스터 연계 ‘愛國 특화 도시’ 조성 △군사 미니어처 전시관 조성 △스마트시티 솔루션 확산 사업 △공공데이터셋 구축 사업 △ICT를 활용한 지역문화재 활용사업 실감콘텐츠 개발 지원 △찾아가는 비대면 건강홍보관 △소상공인 스마트 시범상가 운영 △VR 병영문화체험 △전시관 운영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청년 꿈 지원 사업 등이 보고됐다.

최홍묵 시장은 “이번 보고회에서 발굴된 시책들이 실현될 수 있도록 예산 확보 및 세부계획 수립 등 행정절차 진행은 물론 신규시책의 효과를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요자 중심의 행정을 적극 펼쳐 나가야한다.”며 “정책자문단의 고견을 최대한 반영해 발굴된 시책들이 실현될 수 있도록 세부계획을 마련하여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시는 이날 보고된 시책에 대해 사업 타당성 검토 등 보완절차를 거친 후 사업의 우선순위에 따라 예산에 반영해 2022년에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