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 첨단국방산업 육성의 핵심으로 주목

기사승인 2022.06.17  08:27:15

공유
default_news_ad1

- 2022 대한민국 군수산업발전대전에 참가해 적극 홍보 나서

   
 

논산시가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3일 간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2022 대한민국 군수산업발전대전’에 참가해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가 첨단 국방산업 육성의 적임지임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2022 대한민국 군수산업발전대전(InLEX 2022)’는 (사)한국국방마이스연구원과 육군교육사령부가 주최로 개최됐으며, 각종 전시를 비롯해 신기술·신제품 설명회, 소요발전정책설명회, 군 활용성 간담회 등을 통해 군 전력지원체계의 발전과 민·군 교류 활성화 등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시는 행사 기간 동안 윤석열 정부의 공약에 포함된 충남 스마트 국방산업 클러스터 개발구상은 물론 첨단 국방산업 육성의 핵심으로서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의 가치를 중점적으로 홍보함과 동시에 적극적으로 국방 관련 기업을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에 유치하기 위한 활동을 펼쳤다.

16일에는 백성현 논산시장 당선인이 ‘미래전 지원을 위한 무인·자율시스템 발전 세미나’에서 참석해 첨단 국방산업 육성과 국방국가산업단지의 성공적 조성에 대한 강한 추진의지를 나타내기도 했다.

특히, 시는 마지막 날에 진행된 신기술·신제품 설명회에 참여해 군과 기업에 전력지원체계 품질향상과 첨단·국방분야 기술개발을 위한 전진기지로서의 활용을 제안하는 등 행사기간 동안 활발한 홍보활동으로 참여 기업 및 기관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지난해 ‘듀펙스 코리아 2021’와 이번 군수산업발전대전, 그리고 올해 하반기 예정된‘계룡세계군문화엑스포’ 등 관련 행사에 지속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며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가 스마트 국방산업 육성의 중심으로 자리할 수 있도록 정부와 민간기업의 투자유치를 이끌어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논산국방국가산업단지는 국방관련 생산기업, 연구 및 시험·인증기관, 인재양성 등을 집적화하여 군 전력지원체계 산업의 혁신플랫폼을 구축하고, 국가균형발전과 군 전력지원체계를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총 사업비 2,000억 원을 투입해 연무읍 동산리·죽본리 일원에 약 26만평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전철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