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김지철 18대 충남교육감 취임, 보성초 학생 등교 맞이로 업무 시작

기사승인 2022.07.01  10:54:16

공유
default_news_ad1
   
 

3선에 성공한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1일 오전 8시에 보성초등학교 학생들 등교맞이로 업무를 시작했다.

김 교육감은 교장 선생님을 비롯한 교사들과 함께 교문을 들어서는 학생들에게 “어서와, 아침 일찍 오느라 힘들었지?”라며 반갑게 인사했다.

등교맞이는 충남도내 많은 학교에서 매일 혹은 매월 주기적으로 실시되고 있다. 학생들 등교 시간에 맞춰 교사들이 학생들의 이름을 불러주거나 안아주며, 학생들이 학교에 즐거운 마음으로 등교할 수 있도록 진행하고 있다.

김 교육감은 “학생은 선생님을 존경하고, 교사는 제자를 존중하고 사랑하는 학교가 충남교육이 가고자 하는 길”이라며, “아침 등굣길은 바로 사제 간의 존중과 사랑의 시작점이다. 힘들지만 등교맞이를 실천하는 교사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학생중심 행복한 충남교육’이라는 비전으로 8년째 충남교육을 이끌고 있는 김교육감은 앞으로 펼쳐지는 임기 4년 동안 “단 한 명의 아이도 소외되지 않고 모든 아이에게 특별한 교육을 실천하는 충남교육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이어 “충남의 모든 교육은 학생으로부터 시작하여 학생에게 향할 것”이라며, “학생들이 선택하는 교육과정, 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하는 수업 그래서 배움이 즐거운 교실, 학교가 가장 행복한 곳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향호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