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예산 삭감 의원은 낙선시켜야 한다”

기사승인 2022.08.30  16:58:39

공유
default_news_ad1

- ‘부적절한 논산시장 발언’에 논산시의회, 강력 유감 표명

   
논산시의회 전경

‘부적절한 논산시장 발언’에 논산시의회, 강력 유감 표명

서원 의장, ‘의회, 대립 아닌 상호 협치 대상 인식’ 강조

논산시의회(의장 서원)가 최근 “예산을 삭감하는 의원은 낙선시켜야 한다”는 백성현 시장의 발언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고 나섰다.

30일 논산시의회에 따르면 지난 25일 400여 농업인이 참여한 가운데 연무체육공원에서 베풀어진 논산시 후계농업경영인 가족화합전진대회에서 백성현 시장이 축사를 진행하던 중 함께 참석한 논산시의회 의원들을 호명하며 예산이 삭감되지 않도록 농업인들이 의회에 압력을 가해 달라는 주문과 함께 예산을 삭감하는 의원은 다음 선거에서 낙선시켜야 한다는 발언을 했다.

이에 서원 의장은 “예산 편성이 시장의 고유 권한이듯, 예산 심의·의결은 의회의 고유 권한”이라며 “아직 심의를 거치지도 않은 예산에 대해 삭감을 저지하려는 의도는 시민들이 위임한 의회의 권한을 침해하는 것”이라고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서 의장은 이어 “시장이 공식 석상에서 호소해야 할 정도로 반드시 필요하고 중요한 예산이라면, 직접 의회에 출석해 토론하고 의원들을 설득하는 모습이 더 진정성 있을 것”이라며 “의회를 대립의 상대가 아닌 시민을 위한 상호 협치의 대상으로 인식해야 할 것”이라고 꼬집었다.

/권기택 기자

 

계룡일보 gdnews114@naver.com

<저작권자 © 계룡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
default_bottom_notch